강서구시설관리공단, 드론 활용 시설물 점검 및 상공 전경 사진 제작
상태바
강서구시설관리공단, 드론 활용 시설물 점검 및 상공 전경 사진 제작
  • 이도석 객원기자
  • 승인 2022.04.28 2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론으로 촬영한 강서구시설관리공단 본부 전경

강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경호)은 2022년도 사업 계획에 선정돼 추진 예정이었던 사업장 상공 전경 사진 제작을 인턴사원과 함께 20년 만에 교체했다.

애초 계획은 외주 업체를 선정해 제작하려 했으나 드론비행조정(1종) 자격을 갖춘 인턴사원의 재능을 적극적으로 활용하고, 실무 경험을 제공하자는 취지로 인턴사원과 함께 공단 자체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

제작 과정으로 △비행이 가능한 10개 사업장 선정 △역광 대비 촬영 동선 사전 답사 △비행 구역 장애물 파악 및 포인트 선정 △비행 승인 및 상공 촬영 △공단 홍보 담당 트리밍 및 색감 보정 △접근이 어려운 시설물의 사각지대 점검을 병행했으며, 촬영된 사진은 시각적 즐거움을 위해 백라이트 필름으로 인화하고 LED 라이트 패널에 부착해 공단 본부 복도에 게시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외주 업체를 통해 진행했을 경우 드론 항공 촬영 비용이 전체 예산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게 됐으나, 담당자와 인턴사원의 재능 및 기술 공유를 통해 약 39%의 예산을 절감하는 등 적극 행정 사례로도 의의가 크다.

이를 계기로 공단은 드론을 활용한 공공 시설물 가상 현실(VR) 360° 파노라마 서비스 및 오프라인 드론 강좌(이하 드론 교실)를 개설해 운영 등 드론을 활용한 각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에 참여한 인턴사원은 “최근 채용 시장에서는 바로 업무에 투입할 수 있는 실무 능력이 강조되는데 사진 제작 과정에서 직접 멘토링을 받는 등 학교에서는 배울 수 없는 생생한 체험을 하며 실무 경험을 쌓을 수 있어서 값진 기회였다”며 “관련 업종의 취업 역량을 다지면서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김경호 이사장은 “앞으로도 보여 주기식이 아닌 우리 공단의 비전인 고객과 함께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혁신 공기업을 모토로 직무 경험 기회가 부족한 청년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며 “환경 변화에 맞춰 체험형 청년 인턴사원을 채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 영상은 유튜브 채널 ‘강서공단TV’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