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름답고 안전한 여행지 페루, 국제 관광객 맞을 준비 마쳐
상태바
아름답고 안전한 여행지 페루, 국제 관광객 맞을 준비 마쳐
  • 박영숙 기자
  • 승인 2022.04.30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페루가 자국내 모든 지역에 대해 ‘안전한 여행지(Safe Travels)’ 스탬프를 획득하고 생물학적으로 안전한 여행지로서의 위상을 확인했다.

안전한 여행지 스탬프는 세계관광여행협회(WTTC)가 부여하는 국제 인증으로 건강 및 위생 프로토콜에 대한 글로벌 표준으로 활용되고 있다. 페루는 이번 획득을 기념하는 의미로 페루에서 가장 아름다운 명소를 소개한다.

마추픽추(Machu Picchu): 마추픽추의 마법 같은 성채를 방문하는 방법은 두 가지다. 기차를 타거나 잉카 트레일을 따라 걷는 것이다. 마추픽추로 가는 기차는 쿠스코시(Cusco city)나 오얀타이탐보(Ollantaytambo)에서 출발해 마추픽추 푸에블로(Machu Picchu Pueblo)(구 아과스칼리엔테스[Aguas Calientes])까지 운행한다. 여기서 버스로 약 20분을 달리면 산 정상의 고고학 유적지인 마추픽추 성채에 도착한다. 기차와 버스를 타는 동안 눈 덮인 산과 강, 그림 같은 시골 풍경이 펼쳐진다.

나스카 라인(Nazca lines): 1994년 유네스코(UNESCO)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이 신비한 그림은 기원전 500년~서기 500년에 나스카인들이 만든 것으로 추정된다. 나스카 라인이 만들어진 정확한 목적은 밝혀지지 않았다. 나스카 라인은 단순한 양 형상부터 상세하게 묘사된 원숭이, 물고기, 고래, 새, 기타 동물과 나무, 꽃 형상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나스카 라인의 규모와 범위를 제대로 감상하려면 공중에서 내려다봐야 한다.

티티카카 호수(Lake Titicaca): 세계에서 가장 높은 곳에 있는 항해가 가능한 호수다. 안데스 신화에 따르면 태양신의 아이들과 잉카 제국 창시자들이 이 호수에서 나왔다고 한다. 티티카카 호수의 수많은 섬에는 주민들이 조상들의 관습과 전통을 이어가고 있다. 섬에 사는 대표적인 공동체에는 토토라(totora) 갈대로 만든 인공 섬에서 거주하는 우로스(Uros)가 있다.

북페루 아마존(Northern Peruvian Amazon)(로레토[Loreto]): 페루 아마존을 탐험할 방법은 여러 가지다. 하지만 가장 인기 있고 독특한 방법은 작은 배로 아마존강을 유람하거나 나무 캐노피(tree canopy)를 타고 무성한 초목 위의 열대우림을 감상하는 것이다. 쌍안경을 들고 보트를 타는 것은 이 지역의 전형적인 모습이다. 빅토리아 아마조니카(Victoria Amazonica)는 로레토에서만 볼 수 있는 거대한 수련이다. 북페루 아마존의 두 계절은 볼거리가 풍성하며 각각 다른 식물·동물 다양성을 제공한다. 또한 세 발가락 나무늘보와 아름다운 희귀 동물인 분홍 고래의 서식지이기도 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