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메트로 미술관서 아르브뤼 협동조합 이다래,김기정,정도운,금채민 작가 콜라보 성료
상태바
서울메트로 미술관서 아르브뤼 협동조합 이다래,김기정,정도운,금채민 작가 콜라보 성료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2.06.02 0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엘팩토리(대표 이경태)주최한 '디지털 항해(Digital Voyage)' 전시회참여
아르브뤼 작가 [좌로부터 이다래작가,김기정작가,정도운작가] 사진 =최봉혁기자
아르브뤼 작가 [좌로부터 이다래작가,김기정작가,정도운작가] 사진 =최봉혁기자

엘팩토리(대표 이경태)가 '디지털 항해(Digital Voyage)' 전시회에 아르브뤼 협동조합 (이다래,김기정,정도운,금채민) 작가들이 참여해 콜라보전시회를 했다.고 밝혔다.

‘Digital Voyage’ 전시회는 3호선 경복궁역에 위치한 서울메트로 미술관 1관에서 지난27일~ 6월 1일까지 진행됐다.

전시장에서는 블루캔버스X아티비아 소속 작가의 작품, 'Digital Transformation' 아티스트 공모전 수상작 외에도 Gallery360, 4BD studio, Art Brut Korea, 시민참여형 작품 등 다양하한 규모의 작품이 전시됐다. 

아르브뢰 작가들은  디지털화된 전시회에서 자신들의 작품들이 참여해 새로운 시도를 했다.

현장을 찾지 못하는 관람객을 위해 메타버스 공간에서도 동시에 전시돼 온·오프라인 전시회로 진행됐다.

아르브뤼 사회적 협동조합 정경숙 이사장은 "세계적인 비디오 아티스트 백남준 시대를 지나 새로운 메타버스 가상공간에서 이루어지는 시대적인 트랜드에 맞추어 콜라보전시회에 참여하게됐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는 디지털 방식의 장점을 살려 기존의 전시회와는 다르게 작품을 운반해 설치하는 대신 수백점의 작품을 디지털화해 미술감상에 최적화된 블루캔버스X아티비아 디지털액자에 송출하는 방식으로 운영돼 원작훼손에 우려를 줄였으며, 언제 어디서나 예술작품을 즐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엘팩토리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언택트와 콘택트를 병행해 소소한 일상의 가치를 높이는 동시에 누구나 디지털 아트를접근성을 강화했다 "며 "엘팩토리의 미션인 '디지털을 통해 확장될 새로운 세상을 향한 첫 번째 항해'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