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월청소년문화센터, 2022 독서문화캠프 ‘세상 재밌는 책 읽기’ 1차 캠프 성료
상태바
신월청소년문화센터, 2022 독서문화캠프 ‘세상 재밌는 책 읽기’ 1차 캠프 성료
  • 최준배 객원기자
  • 승인 2022.07.20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월청소년문화센터가 2022 독서문화캠프 ‘세상 재밌는 책 읽기’ 1차 캠프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양천구립신월청소년문화센터(관장 윤명희)가 7월 5일부터 15일까지 방과후아카데미 도담다담의 청소년 33명이 참여한 2022 독서문화캠프(1차) 속 ‘세상 재밌는 책읽기’ 프로그램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2022 독서문화캠프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주최하는 청소년 독서 프로그램이다.

이번 캠프는 청소년들의 자기주도적 독서 활동을 통해 독서의 재미와 의미를 찾고, 평생 독자가 될 수 있도록 즐거운 독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매년 진행했다. 신월청소년문화센터는 올해 처음으로 독서문화캠프 보조 사업자로 선정돼 총 두 차례 캠프를 운영하게 됐다.

1차 캠프에는 방과후아카데미 도담다담 초등 4~6학년 학생들과 ‘세상 재밌는 책 읽기’란 주제로 동시, 웹툰, 오디오북, 동화 등 4개 영역에 대해 이혜경 시인, 정이리이리 웹툰 작가, 이미옥 작가, 신지영 동화 작가가 지도자로 참여했다. 이 자리에서는 청소년들이 자신의 상상력을 작품으로 표현할 수 있도록 독서 콘텐츠를 창작하는 시간을 가졌다.

캠프에 참가한 지윤서(월정초, 5학년) 학생은 “그동안 읽기만 한 동시나 웹툰을 직접 만들었는데, 지금까지 해보지 못한 새로움 경험이라 재미있었다”며 “이번 캠프를 통해 독서에도 색다른 재미를 느꼈다”고 말했다.

8월부터는 중, 고등학생(14~19세 청소년)을 대상으로 2차 캠프를 개최한다. 2차 캠프는 ‘환경’을 주제로 책을 읽고 깊이 생각하고 토론하며, 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해결 방안을 고민하는 과정을 통해 청소년들의 창의력과 사고력을 함께 키우는 시간을 마련했다.

양천구립신월청소년문화센터는 서울식물원과 국립횡성숲 탐방을 통해 우리를 둘러싼 환경의 중요성을 직접 체험하고, 토론과 체험으로 배운 것들을 생활에서 함께 실천하는 캠페인 영상으로 제작·보급할 예정이다.

신월청소년문화센터는 이번 독서문화캠프를 통해 청소년들을 위한 독서특성화 기관으로서 자리매김하고, 청소년들을 위한 양질의 독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