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총,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 출범식 "무엇이든 예술이 되는 축제"
상태바
장예총,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 출범식 "무엇이든 예술이 되는 축제"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2.06.03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장애인 문화예술축제 포스터
2022 장애인 문화예술축제 포스터

사단법인 한국장애인문화예술단체총연합회(상임대표:배은주)가 주최하고, 2022장애인문화예술축제조직위원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박보균)와재단법인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이사장:김형희)이 후원하는 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 'A+ Festival' (이하 A+ Festival)의 조직위원회 출범식이 오는 15일 오전 11시에 여의도 글래드호텔 BLOOM에서 열릴 예정이다. 이번 출범식은 문화체육관광위원회 김승수 국회의원이 대회장으로 함께한다.고 밝혔다.

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는 팬데믹 시대를 겪는 모든 사람들에게 예술이 희망의 말을 건네고, 뉴노멀시대를 맞이하여 어떤 것이든, 무엇이든 예술이 되는 축제라는 의미를 담은 "날아올라"라는 주제로 오는 9월 1일부터 3일까지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일대에서 개최 될 예정이다.

이번 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의 홍보대사로는 가수 김장훈 과 장애작가 겸 배우인 정은혜가 위촉 될 예정이다.

김장훈은 독도와 위안부 관련 사회활동과 소외 계층에 대한 나눔 활동을 이어오며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다.

작년에는 장애아동에게 책상 및 의자를 지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하면서 장애인에 대한 나눔활동도 꾸준히 진행해오고 있어 올해 축제의 홍보대사로 위촉한다.

정은혜는 현재까지 4000명의 얼굴을 그린 캐리커쳐 작가로 잠실창작스튜디오의 입주작가이며, 유튜브 채널 '니얼굴 은혜씨'에서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현재는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서 한지민의 쌍둥이 언니역을 맡아 뛰어난 연기력으로 울림을 주는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다.

정은혜작가는 자신의 캐리커쳐 작품에 '곧 날개를 펼치고 자유롭게 날아갈 새'라는 낙관을 사용하는데, 장애인문화예술축제 조직위원회는 "정은혜님이 예술을 통해 보여주는 밝은 에너지가 올해 축제의 테마인 '날아올라'와 만나, 더 많은 울림을 주길 바란다."며 홍보대사 위촉 이유를 밝혔다.

장애예술의 잠재적 가능성, 열린 접근성, 활기찬 역동성으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것을 모토로 삼고 있는 장애인문화예술축제는 올해 축제를 위해 장애예술인 및 단체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 공모를 추진하고 있다.

장애예술 단체를 대상으로 총 2회의 공모를 진행해 공연 및 전시, 부스체험 프로그램에서 총 20개의 프로그램을 선정됐다. 장애예술인을 대상으로 한 버스킹 프로그램 공모는 현재 진행중이다.

이 밖에도 축제에 대한 시민의 접근성을 높여 함께 만드는 축제가 되기위한 시민 대상 프로그램 공모도 진행 예정에 있다.

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 배은주 조직위원장은 "장애인과 비장애인, 예술가와 관람객, 서울과 지역 모두가 함께 즐기고 소통하는 축제라는 장애인문화예술축제의 취지에 맞게 앞으로도 장애예술인의 작품 발표 기회 확대와 장애예술단체와의 협력을 통해 보다 나은 축제로 만들어가겠다"며 "장애인문화예술축제를 모두가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가 되기 위해 시민의 관심과 흥미 유발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2022 장애인문화예술축제와 조직위원회 출범식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장예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